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대표팀 감독으로 홍명보? "힘들었다, 불편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개막 앞둔 K리그 뒤덮은 '대표팀 차출설'

"개막 5일 남겨놓으셨잖아요. 감독님 기분이 어떠신가요?"

[홍명보/울산 HD 감독]

"며칠 동안 좀 힘들었어요. ㅎㅎㅎ 힘들었는데…"

홍명보 감독의 심경 고백이었을까요?

클린스만의 뒤를 이을 축구 대표팀 감독 후보로 거론돼서 나온 말입니다.

홍명보 감독이 '1순위'로 하마평에 올랐기 때문이죠.

[홍명보/울산 HD 감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