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문가영, 밀라노서 파격 시스루 의상…노출 패션에 갑론을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배우 문가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문가영이 패션쇼에서 선보인 시스루 의상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지난 24일(현지시간) 문가영은 이탈리아 밀라노의 돌체앤가바나 F/W 2024 콜렉션 현장에 참석, 파격적인 시스루 드레스 모습으로 이목을 끌었다.

이날 문가영은 블랙 란제리에 시스루 드레스를 레이어드한 의상으로 등장했다. 당시 문가영은 드레스 위에 화이트 퍼 자켓을 걸쳤다가, 플래시 아래서는 퍼 재킷을 내리며 멋스러운 포즈를 취하기도 했다.

특히 이날 문가영은 시스루로 몸매를 고스란히 드러낸 것에 이어 언더붑(가슴 아랫부분을 드러낸 의상) 패션으로 과감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해당 의상이 공개된 후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갑론을박이 이어졌다. 노출이 너무 과하다는 이들과 당당하고 잘 어울린다는 이들로 반응이 엇갈린 것. 민망하다는 반응도 있었지만 브랜드 앰버서더로서 잘 어울렸다는 평도 이어지고 있다.

한편 문가영은 지난해 11월 아시아 여성 최초로 돌체앤가바나 글로벌 앰배서더로 발탁됐다. 이날 행사에는 그룹 NCT 도영, 배우 이수혁 등도 함께했다.

[이투데이/한은수 (online@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