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전현무계획' 송지은 "♥박위에 반한 이유? 자존감 진짜 높아...첫만남에 확신 들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그룹 시크릿 출신 송지은이 박위에게 반한 이유를 전했다.

23일 방송된 MBN '전현무계획'에서는 송지은, 박위 커플과 식사를 하는 전현무, 곽튜브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전현무는 하반신 마비인 박위과 열애 중인 송지은에 "교제를 결정하며 남자친구의 상황에 고민은 없었나. 만나면서 낯선 상황들은 없었냐"고 물었다.

조이뉴스24

전현무계획 [사진=MBN]



이에 송지은은 "인생의 암흑기가 있었다. 그 시간들을 지나면서 자존감이 많이 낮아졌다"고 말을 꺼냈다.

이어 "걸그룹 하면서 많은 계획을 세우지만 내 계획대로 된 게 별로 없었다. 그래서 인생의 패배자가 된 기분이었다"고 말했다.

송지은은 "그러다 오빠(박위)를 만났는데 힘든 상황에서도 웃고 있는 모습을 보니 자존감이 진짜 높은 사람이구나 싶었다"며 "오빠를 보는 순간 내 인생의 가장 큰 확신이 들었다"고 말했다.

또 박위의 장애에 대해 "그냥 오빠가 못 하는 걸 내가 도와주면 된다고 생각했다. 서로 도움이 필요할 때 도와주면서 더불어 살아가면 오히려 인생이 더 재밌겠다 싶었다"고 덧붙였다.

박위는 "이런 생각을 하는 여자를 만난 것이 저에겐 축복이고 감사하다"고 감동한 모습을 보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