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2 (월)

유명작곡가 신사동호랭이 사망 "입장 정리 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신사동호랭이가 23일 세상을 떠났다/제공=유니버셜뮤직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유명 작곡가 신사동호랭이가 세상을 떠났다. 향년 41세.

신사동호랭이 측 관계자는 23일 "사망한 게 맞다"면서 "현재 입장을 정리중"이라고 전했다.

앞서 스포티비뉴스 취재에 따르면 신사동호랭이와 연락이 닿지 않던 지인이 집으로 찾아갔다가 숨져 있는 신사동호랭이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사동호랭이는 최근 걸그룹 트라이비를 론칭했다.

한편 신사동호랭이는 티아라 '롤리 폴리', 에이핑크 '노노노', 이엑스아이디 '위아래' 등 수많은 히트곡을 만들어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