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5 (월)

‘김다예♥’ 박수홍 “난임 원인이 나더라, 살아남은 정자가 몇 없어”(야홍식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출처| ‘야홍식당 박수홍’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남서영 기자] 박수홍이 난임 원인을 찾았다.

22일 ‘야홍식당 박수홍’에는 ‘박수홍이 시켜준 장성규 첫경험’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박수홍은 장성규에게 소고기 한상을 대접했다.

소고기를 굽던 박수홍은 잊었던 광고를 떠올리며 유산균 홍보에 나섰다. 장성규는 “100억 마리의 유산균이 들어있다”며 “제 정자보다 많은 거다”고 매콤한 멘트를 남겼다.

박수홍은 “너 어떻게 정자 이야기를 꺼내냐”라며 “정자가 내가..살아남은 애가 몇 없다. 애들이 힘이 없어 가지고 난임 원인이 나더라 병원 가서”라고 슬픈 이야기를 꺼냈다.

namsy@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