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7 (수)

정수정, BANA에 새 둥지...빈지노 한솥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정수정. 사진ㅣBANA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겸 가수 정수정(크리스탈)이 ‘비스츠앤네이티브스’(이하 ‘BANA’)에 전격 합류했다

정수정은 22일 오후 4시 최근 개설한 자신의 공식 사운드클라운드 계정을 통해 새 커버곡 ‘아임 커밍 백(I’m Coming Back)‘ 를 공개하면서 새 소속사 BANA에 합류했다는 깜짝 소식을 전했다. 정수정은 이번 새 커버곡 ‘아임 커밍 백’에서 미국의 소울 가수 레일라 해서웨이(Lalah Hathaway)가 90년에 발표한 동명의 곡을 색다른 편곡으로 스타일리시하게 커버했다.

지난해 영화 ‘거미집’에 출연하여 배우로써 확실한 존재감을 보여준 정수정은 지난주 발렌타인데이에 개설한 자신의 공식 사운드클라운드 계정에서 특색있는 커버곡 ‘조지 포지(Georgy Porgy)’를 깜짝 공개하여 많은 팬들을 설레게 하기도 했다.

정수정이 새롭게 합류한 소속사 BANA는 음악, 영상, 패션, 전시, 공연 등 다양한 분야의 프로젝트를 기획, 제작하며 이름을 알린 회사다. 빈지노, 250, 김심야, FRNK, 에릭 오, 조웅, 마스타 우 등 분야와 장르의 구분없이 자기 색깔을 내 온 아티스트들이 소속돼 있다.

다양한 예술 분야를 아우르는 BANA의 폭넓고 입체적인 미적 감각이 배우와 가수 등 다방면에서 자신만의 커리어를 만들어나가고 있는 정수정과 어떠한 시너지를 낼지 주목된다.

[지승훈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