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이슈 영화계 소식

오늘 개봉 오컬트 영화 '파묘' 37만 명 예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영화 '파묘' 속 한 장면

장재현 감독의 오컬트 영화 '파묘'가 30만 장을 훌쩍 넘기는 사전 티켓 판매량을 기록했습니다.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파묘'는 개봉일인 오늘(22일) 오전 7시 기준 예매율 54%, 예매 관객 수 36만 9천여 명을 기록했습니다.

다음 주 개봉하는 드니 빌뇌브 감독의 SF 영화 '듄: 파트 2'가 16만 7천여 명인 것과 비교하면 큰 차이로 예매율 1위에 오른 것입니다.

'파묘'는 거액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그린 작품입니다.

'검은 사제들'(2015), '사바하'(2019)를 통해 이른바 'K-오컬트' 장르를 개척한 장 감독의 신작인 데다 최민식, 김고은, 유해진, 이도현 등이 출연해 개봉 전부터 관심을 모았습니다.

'파묘'가 높은 사전 예매량을 보임에 따라 몇 달간 침체했던 한국 영화계가 활력을 되찾을지 주목됩니다.

한국 영화계는 김성수 감독의 '서울의 봄'이 지난해 12월 천만 영화 반열에 올랐지만, 이후 개봉한 기대작 '노량: 죽음의 바다'와 '외계+인' 2부를 비롯해 설 연휴 개봉작인 '도그데이즈', '데드맨' 등이 줄줄이 부진한 모습을 보였습니다.

올해 나온 한국 영화 가운데 누적 관객 수 150만 명을 넘긴 작품은 라미란 주연의 '시민덕희'가 167만 명으로 유일합니다.

(사진=쇼박스 제공, 연합뉴스)

홍순준 기자 kohsj@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