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2 (월)

임창정, 연기학원 ‘먹튀’ 논란에 “전혀 관련 없는 회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가수 겸 배우 임창정이 예스아이엠 아카데미 연기학원의 연기자 출연료 '먹튀 논란'에 대해 자신은 관련이 없는 일이라고 선을 그었다.

임창정 소속사 예스아이엠엔터테인먼트는 지난 21일 "예스아이엠아카데미 연기학원은 예스아이엠 엔터테인먼트·임창정과 전혀 무관한 회사"라고 밝혔다.

이어 "기사화된 출연료 미지급 사건 또한 임창정과는 전혀 관계가 없다. 자세한 내용 파악 후 추가적으로 설명드려야 할 내용이 있다면 다시 말씀드리겠다"고 덧붙였다.

앞서 한 매체는 예스아이엠 아카데미 연기학원이 광고 촬영에 참여한 배우들에게 줄 출연료를 정상 지급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광고주는 연기학원에 돈을 지불했으나, 학원 측에서 연기자들에게 전달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임창정은 지난해 주가조작 연루 의혹에 휩싸였다. 하지만 임창정은 주가조작 세력과 자신은 관련이 없으며 본인 또한 금전적 손해를 본 피해자라고 반박했다.

한윤종 기자 hyj0709@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