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8 (토)

‘103kg’ 이장우 “살 좀 빼라고 욕먹어, 건강검진 받으면 너무 건강하다고”(장금이장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출처| ‘장금이장우’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남서영 기자] 이장우가 다이어트 고충을 털어놨다.

21일 ‘장금이장우’에는 ‘[EP. 2] 소스라치게 맛있는 소스가 나타났다 (feat. 요리킥 4종 소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이장우는 신기루에게 한상 가득 대접했다.

식사를 하면 인터뷰를 하던 이장우는 “(타로서) 다이어트할 의지가 전혀 없다고 나왔다던데?”라고 물었다. 신기루는 “다이어트를 하는 게 좋겠냐고 물었다. 이미지나 이런 거 때문에. 할 수도 없고 하려고 노력을 해도 안 된다고 나왔다”고 답했다.

이장우는 “제가 다이어트 때문에 욕을 하도 먹어서..살 좀 빼라고”라며 고충을 털어놨다. 하지만 신기루는 “근데 다이어트는 누가 하라 말아라 할 게 아닌 걸 본인들도 알 거다. 자기 뜻대로 안 되니까”라고 이야기했다.

이장우는 “건강검진 받으면 너무 건강하다고. 지방간이 없다고 나왔다”며 안심했다. 신기루 또한 “당뇨, 혈압, 콜레스테롤, 중성지방, 간 수치가 다 정상이니까 저도 신경을 써야 되는데 그래서 더 먹게 되는 것도 있다. 아프다고 하면 좀 조절을 할 텐데”라고 공감했다.

namsy@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