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3 (화)

"KIA 감독 서운했다" 이종범‥"예전 인터뷰는 실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아들 이정후, 그리고 사위 고우석까지 빅리거로 두게 된 이종범 전 코치가 메이저리그 코치 연수를 통해 새 도전에 나섰습니다.

기아의 신임 감독에 오르지 못한 아쉬움을 털어놓기도 했는데요.

애리조나에서 박재웅 기자입니다.

◀ 리포트 ▶

텍사스 훈련복을 입은 이종범 코치가 선수들의 훈련 하나하나를 유심히 지켜봅니다.

마이너리그 유망주들에게 조언을 건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