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줌인터넷, 김남현 신임 대표이사 선임…각자대표 체제 전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사진=줌인터넷]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줌인터넷은 김남현 대표이사를 선임하며 김남현·김태기 각자 대표 체제로 전환했다고 2일 밝혔다.

김남현 신임 대표는 미디어·모바일 시장에서 다양한 사업 성과를 이룬 전문가로 줌인터넷의 경영 안정화와 장기적 성장에 집중할 예정이다. 김태기 대표는 IT기술 고도화라는 전문 분야에 집중한다.

김남현 대표는 다양한 스타트업과 IT 기업의 성장을 이끌어 왔으며, 그 중에서도 스포츠조선의 초기 모바일 사업을 성공적으로 주도하고 관계사인 티온네트워크에서 스포츠, 게임, 엔터테인먼트 분야의 다양한 앱 출시를 통해 주목할 만한 성공을 이뤘다는 평가다.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2014년에 '씰컴퍼니'로 분사해 CEO로 활동하며 1000만건이 넘는 앱 다운로드를 달성했다. 또 모바일 네이티브 광고와 콘텐츠 유료화를 통한 신규 수익원 창출, 동남아시아·중국 시장 진출 등을 통해 사업 규모를 키우며 능력을 인정받았다. 2018년에는 블록체인 애드테크 기업 '애드포스 인사이트'를 공동 창업하며 광고 분야의 전문성도 갖췄다. 이를 바탕으로 모바일 광고 플랫폼 기업 '엔비티'에서 3년간 B2B 사업을 총괄하며 기업 성장을 이끌었다.

최근에는 콘텐츠 커머스 스타트업 '패스트뷰'와 '뉴스픽'을 운영하는 AI 미디어 스타트업 노티플러스에서 CBO(최고비즈니스책임자)를 역임했다. 앞으로 줌인터넷은 김남현 대표의 전문성을 적극 활용해 빠르게 경영 안정화를 이루고, 장기적인 성장 모멘텀을 만들어가겠다는 방침이다. 그룹사가 보유한 AI 기술과 유틸리티 소프트웨어 알약, 알툴즈와 시너지를 창출하겠다는 방침이다.

김남현 신임 대표는 "줌인터넷의 안정화에 집중하고 장기적인 성장 모멘텀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라며 "그룹사의 풍부한 AI 기술 자원과 빅데이터 처리 역량을 전략적으로 활용해 사용자에게 높은 편의성과 혜택을 제공하는 새로운 줌인터넷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아주경제=윤선훈 기자 chakrell@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