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李 재판리스크"·"강도형 지명철회"...연말정국 '샅바 싸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정기국회가 마무리되자마자 연말 정국 주도권을 둘러싼 여야의 '샅바 싸움'이 다시 불붙기 시작했습니다.

국민의힘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의 재판 리스크로 국회 운영에 피해를 준다고 날을 세웠고, 민주당은 윤석열 정부 '2기 내각' 부실 검증을 지적하며 부적격 인사 지명철회를 촉구했습니다.

조성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국민의힘은 이번 정기국회를 거대 야당의 독단과 탄핵 남용, 명분 없는 특검과 국정조사 폭주로 얼룩진 '정지된 국회'로 평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