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7 (화)

JTBC '최강야구' 일구대상 수상…박용택·김성근, 뭉클한 소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현역 선수도 아닌데 누구보다 치열합니다.

오늘 지면, 내일은 없다는 마음으로 뛰는 팀인데요,

예능으로 야구를 하는 JTBC 최강야구가 일구대상을 받았습니다.

야구 원로들이 주는 상인데요.

최강야구 캡틴 박용택 선수 소감 한번 들어볼까요?

[박용택/최강 몬스터즈 : 야구하면서 대상을 받아본 적이 없었습니다. 은퇴하고 (2020년에) 대상을 주셨고. 어느 자리에서든 어떤 상황에서든 치열하게 진심으로 야구 하겠습니다.]

'야신' 김성근 감독도 여러번 상을 받았지만 이번 상이 참 뭉클했나 봅니다.

[김성근/ 최강 몬스터즈 감독 : 한순간 한순간 (최대치로) 맥스 해야 한다. 야구팬 이렇게 하면 돌아올 수 있다는 희망 가진 게 컸잖아요.]

이수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