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명량'→'한산'→'노량', 한 번에 본다…이순신 3부작 상영회 개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연예뉴스

[SBS 연예뉴스 | 김지혜 기자] 이순신 3부작을 모두 한 번에 즐길 수 있는 이순신 3부작 상영회가 열린다.

8일 배급사 롯데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노량: 죽음의 바다'가 10년 여정의 이순신 3부작 프로젝트의 대미를 장식하는 기념으로 '명량'(2014), '한산: 용의 출현'(2022)까지 함께 상영하는 이순신 3부작 상영회를 개최한다.

오는 16일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개최되는 이번 상영회는 이순신 3부작의 모든 순간을 한 번에 확인할 수 있는 유일한 기회가 될 것을 예고해 '노량: 죽음의 바다'를 기다리는 팬들에게 소중한 선물이 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상영회는 장장 9시간에 달하는 상영회인 만큼 편한 관람을 위한 '노량: 죽음의 바다'오리지널 목베개를 관객 전원에게 증정할 예정이다. 자세한 내용은 롯데시네마 홈페이지 및 공식 SNS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순신 3부작 프로젝트의 마지막 편 '노량: 죽음의 바다'는 오는 20일 전국 극장에 개봉한다.

ebada@sbs.co.kr

▶ 스타의 모든 것! [스브스타]
▶ 스타 비하인드 포토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