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9 (목)

문채원, 'SBS 연기대상' 참석 불투명…이선균 여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월 종영한 '법쩐'으로 많은 사랑 받아
이선균 마약 논란으로 출연진 시상식 참석 불투명


더팩트

배우 문채원이 올해 드라마 '법쩐'에서 활약했지만 '2023 SBS 연기대상' 출연이 불투명한 상황이다. /아이오케이컴퍼니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 | 정병근 기자] 배우 문채원이 'SBS 연기대상'에 참석할지 여부에 이목이 쏠린다.

8일 문채원의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문채원은 '2023 SBS 연기대상' 출연 제안을 받았으나 참석 여부를 결정하지 않았고 이후 출연 연락을 받은 게 없다"고 밝혔다.

문채원은 지난 1~2월 방송한 SBS 금토극 '법쩐'에 박준경 역으로 출연했다. 당시 이선균과 호흡을 맞췄는데 이선균이 최근 마약 투약 혐의를 받고 있어 '법전' 출연 배우들의 '2023 SBS 연기대상' 출연 여부가 불투명해졌다.

'법쩐'은 최고 시청률 11.4%(닐슨코리아 전국기준)를 기록할 정도로 많은 사랑을 받았지만 이선균 여파로 연말 시상식에서 그 모습을 보기 어려워진 상황인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선균은 소변 간이 시약검사와 모발·겨드랑이털 정밀감정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경찰은 불송치로 결정된 것은 아니라며 추가 수사를 이어가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kafka@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