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7 (화)

수능만점 유리아 양 "1등은 처음…꼼꼼하게 문제 읽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수능만점 유리아 양 "1등은 처음…꼼꼼하게 문제 읽어"

올해 수능에서 용인 외대부고 출신 재수생 유리아 양이 유일한 만점자로 이름을 올렸습니다.

유리아 양은 서면 답변서를 통해 "전교 1등도 해본 적 없다"며, "시험이 어렵단 생각이 들었고, 가채점 결과 만점이었지만 아닐 거라 생각했다"고 밝혔습니다.

유 양은 만점 비결로 출제자의 의도를 파악하기 위한 꼼꼼한 문제 읽기를 꼽았고, 기출문제를 많이 푼 것 역시 효과를 봤다고 설명했습니다.

재수 기간 오전 7시 30분부터 오후 10시까지 공부하고, 주말에 쉬려고 했다는 유 양은 "수능에 최대한 생활 패턴을 맞추려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유리아 양은 "뇌 관련 공부를 해 사회에 기여하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말했습니다.

김종성 기자 (goldbell@yna.co.kr)

#수능 #만점자 #유리아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