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7 (화)

[종합] '황재균♥' 지연, 티아라 케이크 깜짝 선물에 감동의 눈물 "나 울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강민경 기자]
텐아시아

/사진=유튜브 채널 '지연 JIYEON'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걸그룹 티아라 멤버 지연이 티아라 케이크를 받고 눈물을 흘렸다.

7일 유튜브 채널 '지연 JIYEON'에는 '미식 모임'이라는 제목과 함께 영상이 게재됐다.

지연은 황재균, 지인들과 함께 한 식당을 방문했다. 그는 "우와 맛있겠다. 여기는 원 테이블이야? 나 너무 배고파"라고 말했다. 지연은 오늘의 코스를 소개하기도.

그러면서 "원래 코스가 이만큼 나와요?"라고 궁금해하기도 했다. 황재균은 "못 먹겠으면 얘기해"라고 했다. 이를 들은 지연은 "그럴 리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텐아시아

/사진=유튜브 채널 '지연 JIYEON' 영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황재균은 "옆으로 주면 돼"라고 말했다. 지연은 "나 준비됐어"라고 포부를 다졌다. 지연은 "왜 이렇게 예쁘게 나와"라면서 음식 비주얼에 감탄했다.

황재균은 지연에 대해 "3도짜리 그걸 못 먹어. 시즌 끝난 날 데킬라랑 위스키 마셨잖아. 우리랑 똑같이 다 마셨대. 근데 그다음 날 괜찮았어. 의외로 독주파"라고 짚어줬다.

지연은 음식을 먹고 깜짝 놀라 화난 표정을 짓기도. 이에 황재균은 "왜 화났어. 맛있는데. 방금 먹고 맛있어서 셰프님 째려봤어"라고 설명했다. 또한 지연은 음식을 먹으며 "행복해"라며 미소 지었다.

식사를 하던 중 갑자기 식당 안에 조명이 꺼졌다. 황재균은 "어 뭐야?"라고 했다. 지연의 지인은 "너 시합 끝나서. 근데 너보다 지연이가 더"라면서 티아라 케이크를 선물했다. 지연은 "나 울어. 언니 너무 고마워요"라며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그뿐만 아니라 지연은 "마음 졸이며 매일 응원했던 저에게 고생했다는 말이 너무 따뜻하고 감사했다"라고 했다.

강민경 텐아시아 기자 kkk39@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