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4 (토)

안은진 "청룡 속옷 노출 사고? 당황했지만 그럴 수도 있는 것...회복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배우 안은진이 지난달 24일 열린 청룡영화상 드레스 노출 사고에 대해 언급했다.

6일 방송된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는 안은진이 출연했다.

이날 안은진은 청룡 영화상에서 자신의 '최애'인 뉴진스 하니를 봤다며 "거짓말이 아니고 그날 정말 하니가 저를 5초동안 빤히 쳐다봤다. 심장이 멎는 줄 알았다. 류준열 오빠가 확인해 준 거라 믿을만하다"고 말했다.

조이뉴스24

유퀴즈 [사진=tvN]



그날 안은진은 오프숄더 드레스가 흘러내려 속옷이 노출되는 사고를 당했다. 이에 대해 "그날 하루가 스펙터클했다. 사진 찍힐 때 너무 떨리는데 그날 입은 드레스가 살짝 내려갔다. 말하려니까 부끄럽다. 주변에서 다들 걱정하길래 얘기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당황했지만 살면서 그럴 수도 있는 거 아닌가. '어떡해' 이러고 들어가서 하니랑 눈 마주치고 회복했다"고 당시 심경을 전했다.

또 "엄마가 확신의 T다. 내가 속상하다고 하니까 '그래도 네가 거기 간 게 어디냐. 감사!'라고 하더라. 저는 하루 만에 괜찮아져서 걱정 안 하셔도 된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bonbon@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