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7 (화)

네타냐후 "하마스 지도자 신와르 집 포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이스라엘군이 가자지구 남부의 최대 도시 칸 유니스 중심부에 진입하면서, 시가전이 격렬해지고 있습니다.

하마스 지도자 신와르 체포를 목전에 두고 있다는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의 언급이 나온 가운데 대규모 민간인 피해를 우려하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습니다.

박영일 기자입니다.

◀ 리포트 ▶

가자 남부 지역에서 큰 연기 기둥이 연거푸 피어오릅니다.

이스라엘 전투기들의 폭격에 이어 치열한 교전이 벌어졌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