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3 (일)

'태국댁' 신주아, 오늘(6일) 부친상 비보 "끝없는 사랑지지 줬는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배우 신주아(김지혜, 39)가 부친상을 당했다.

신주아의 부친 김모 씨는 6일 세상을 떠났다.

신주아는 가까운 지인들에게 부친상을 알렸다. 그는 "큰 슬픔과 아픔 속에서 이 글을 작성하고 있지만, 저희 가족은 아버지를 기리고 그와 추억을 소중히 간직하고자 한다"라며 "아버지는 우리에게 끊임없는 사랑과 지지를 주셨다"라고 밝혔다.

태국에서 결혼 생활을 하고 있어 한국, 태국을 오가는 중인 그는 7일부터 빈소를 지킨다.

고인의 빈소는 서울 강동성심병원 장례식장 VIP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오는 8일 오전 9시 예정으로, 장지는 용인 로뎀파크수목장이다.

신주아는 2004년 드라마 '작은 아씨들'로 데뷔해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2014년 태국 유명 페인트 회사를 운영하는 사업가 라차나쿤과 결혼, '태국댁'으로 불리고 있다. 결혼과 함께 한동안 활동을 쉬다 지난해 드라마 '킬힐'로 복귀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