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8 (수)

'출당 청원' 2만명 동의하자…이낙연 "몰아내면 받아야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이재명 대표의 사법리스크 위에서 살얼음판을 걷던 민주당에서 자꾸만 얼음 깨지는 소리가 들리고 있습니다. 조국 신당 송영길 신당 얘기도 있지만, 당장 가장 주목받는 움직임은 이낙연 전 총리를 중심으로 하는 비주류들입니다. 수적으로 주목할 만하지는 않지만 그들이 내는 목소리에는 분명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이낙연 대표가 오늘 "당이 몰아내면 어쩌겠냐?" 말했습니다. 제 해석입니다만 분명 신당 쪽으로 무게 중심이 한발 더 옮겨진 것 같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