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남우현 “기스트암으로 10시간 수술…종양이 점점 자랐다”(컬투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남우현, 최근 기스트암으로 수술
첫 솔로 정규 앨범 ‘WHITREE’ 발매


그룹 인피니트 멤버 남우현이 암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5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가수 겸 DJ 뮤지가 스페셜 MC로 함께 한 가운데 인피니트 남우현과 솔로 가수로 변신한 방예담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매일경제

그룹 인피니트 멤버 남우현이 암 투병 사실을 고백했다. 사진 =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캡처


이날 스페셜 DJ 뮤지가 “남우현이 지난 8월 인피니트 컴백 이후 솔로 앨범을 들고 홀로 나왔다”고 전하면서 남우현의 투병 소식을 알렸다.

앞서 남우현은 최근 첫 솔로 정규 앨범 발매 인터뷰를 통해 올해 초 기스트암으로 10시간 동안 수술을 받은 사실을 전한 바 있다.

남우현은 “많이들 놀라셨다. 숨기려고 했는데 안 숨겨지더라. 기스트암이라고 기질성 종양인데 종양이 점점 자라났다. 예전엔 조금 작았는데 4cm 가량 커졌다. 계속 냅두면 더 커진다고 해서 수술을 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금 가슴 부근에 심한 흉터가 있다. 지금은 많이 회복했다 약 잘 먹고 있다. 멤버들, 팬들이 옆에서 지켜주셔서 힘이 됐던 거 같다”고 전했다.

[김현숙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