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이슈 스타와의 인터뷰

'스위트홈2' 진영 "캐릭터 위해 6kg 벌크업…일주일에 7번 PT 받아" [인터뷰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서윤 기자]
텐아시아

사진=넷플릭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진영이 '스위트홈2'를 위해 증량했다고 밝혔다.

진영은 지난 4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인터뷰를 진행,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스위트홈2'에 대한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줬다.

지난 1일 공개된 '스위트홈2'는 욕망이 괴물이 되는 세상, 그린홈을 떠나 새로운 터전에서 살아남기 위해 각자의 사투를 벌이는 현수(송강 분)와 그린홈의 생존자들, 그리고 또 다른 존재의 등장과 알 수 없는 미스터리한 현상들까지 새로운 욕망과 사건, 사투를 그린 작품이다.

진영은 전직 야구선수이자 이병인 박찬영 역을 맡아 새롭게 시즌2에 합류했다. 그는 실제로 야구 연습을 많이 했다며 "투구폼이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공 던지는 연습했다. 액션 스쿨을 다니면서 액션 연습도 많이 했지만, 체력 단련을 위주로 했다"고 전했다.

특히 캐릭터를 위해 '벌크업'을 했다고. 진영은 "일주일에 7번 피티를 받았다. 매일 운동한 것"이라며 "피티를 받지 않고 개인 운동으로 하면 스스로 관대해지지 않나. 15개 해야 하는데 10개만 하게 된다. 옆에서 같이 으쌰으쌰 해줄 수 있는 분이 피티 선생님이라, 매일 피티를 받았다. 6kg 정도 찌웠다. 그냥 먹어서 찌울 수는 있는데 근육량을 키워야 해서 쉽지 않았다"고 덧붙였다.

김서윤 텐아시아 기자 seogugu@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