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2 (토)

아내 살해한 대형 로펌 변호사는 검사 출신 전 국회의원 아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겨레

게티이미지뱅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내를 둔기로 살해한 혐의로 경찰에 긴급체포된 대형 로펌 소속 한국인 미국 변호사가 검사 출신 전직 다선 국회의원의 아들인 것으로 드러났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50대 남성 ㄱ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5일 밝혔다. ㄱ씨는 3일 밤 8시께 금전 문제 및 성격 차이 등으로 인해 부부싸움을 하던 도중 아내를 둔기 등으로 폭행해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는다.

피해자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당국에 의해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치료 과정에서 숨졌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ㄱ씨는 “아내가 머리를 다쳤다”며 직접 119에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ㄱ씨가 속한 로펌 쪽 관계자는 4일 한겨레에 “ㄱ씨가 범행 이후 퇴사 의사를 밝혔으며, 현재 퇴사 처리됐다”고 말했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부검을 의뢰해 정확한 사인을 파악할 계획이다.

심우삼 기자 wu32@hani.co.kr

▶▶한겨레의 벗이 되어주세요 [후원하기]
▶▶한겨레 뉴스레터 모아보기▶▶[기획] 누구나 한번은 1인가구가 된다

[ⓒ한겨레신문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