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롯데홈쇼핑, 유튜버 '쯔양' 먹방 생방송 통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롯데홈쇼핑(대표 김재겸)이 지난 1일(금) 900만 유튜버 ‘쯔양’과 손잡고 TV홈쇼핑과 유튜브를 연계한 먹방을 선보이며 함박스테이크를 단독 론칭한 결과 65분 만에 5,500세트가 완판됐다.

롯데홈쇼핑은 차별화 상품을 다양한 채널에서 판매하는 ‘멀티채널 상품 프로바이더’ 전략을 강화하고 있다. 실제로, 유튜브 예능 채널 ‘내내스튜디오’는 혜택 협상 예능 ‘강남의 덤덤’, 초고화질 식품 제조 영상 ‘멍고리즘’ 등을 선보이며 누적 조회수 1,600만 회 이상을 기록했다. 모바일 TV ‘엘라이브’는 지난달 23일(목) 개그맨 이상훈이 한정판 장난감을 판매하는 프로그램 ‘훈남들’을 론칭했다. 이번에는 유튜버 ‘쯔양’과 협업해 롯데홈쇼핑 전채널을 활용한 커머스형 콘텐츠를 선보인 결과, 3040세대 고객들의 높은 호응을 얻으며 성공적인 성과를 거두게 됐다.

이날 ‘쯔양’은 TV홈쇼핑에 최초로 출연해 본인이 운영 중인 레스토랑 ‘원조 쯔양돈까스’의 레시피로 만든 가정간편식 ‘쯔양 갈비 함박스테이크’를 판매했다. 방송 전부터 2천 세트 이상 의 주문이 몰렸고, 론칭 당일 준비한 물량 5천 5백 세트가 65분 만에 완판됐다. 실시간 채팅 ‘바로TV톡’ 참여건수도 일반 식품방송 대비 3배 이상 증가했다. 전체 구매고객 중 3040세대 비중이 40%를 차지하는 등 젊은층 유입도 급증했다. 특히, 이날 방송은 TV, 모바일 등 롯데홈쇼핑 판매채널을 비롯해 쯔양의 공식 유튜브에서도 동시 송출됐다. 방송 중 실시간 채팅 창에는 ‘쯔양을 홈쇼핑 방송에서 보다니 신기하다’, ‘줄서서 기다려야 하는 맛집 음식을 집에서 즐길 수 있다니 바로 구매해야겠다’라는 반응이 이어졌다. 롯데홈쇼핑은 영향력 있는 인플루언서와 협업한 차별화 상품과 이전에는 기대하지 못했던 먹방 유튜버의 TV홈쇼핑 출연이 긍정적인 성과로 이어진 것으로 평가했다. 또한 ‘쯔양’이 본인 입맛에 맞춰 제품 개발에 직접 참여한 만큼 높은 상품 신뢰도에 따른 ‘디토 소비’ 수요가 몰린 것으로 나타났다. 이외에도, 배경음악, 자막, 연출 방식 등 방송 구성에 최신 SNS 트렌드를 접목시킨 점도 흥행 요소로 꼽힌다.

박형규 롯데홈쇼핑 식품리빙부문장은 “900만 유튜버 ‘쯔양’과 협업해 가정간편식을 선보이고 먹방을 진행한 결과 고객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얻으며 완판됐다”며 ”홈쇼핑 채널에서 콘텐츠커머스의 경쟁력을 확인한 만큼,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차별화 상품을 이색 콘텐츠와 접목시켜 새로운 쇼핑의 재미를 선보여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현주 기자 hjk@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