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부활 가능성 보여준 타이거 우즈…복귀전서 4라운드 '완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히어로 월드 챌린지 4라운드/PGA투어]

10m 밖에서 친 공이 홀로 쏙 들어갑니다.

전성기 시절 처럼 번뜩이는 퍼트죠.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는 교통사고로 다친 다리를 절뚝이면서도 8개월 만에 처음 대회를 완주 했습니다.

최종순위는 스무 명 중, 18위를 했는데요.

우승은 셰플러에게 돌아갔지만, 우즈는 이제부터 시작이라 말합니다.

[타이거 우즈/ PGA투어 : 그동안 녹슬어 있던 걸 나흘 간의 경기로 제거했다는 점이 의미가 있습니다.]

이수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