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8 (목)

'환상연가', 한 편의 영화 같은 강렬한 1차 티저 영상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

'환상연가' 티저 영상 (몬스터유니온, 판타지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타데일리뉴스=조수현 기자]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의 첫 번째 티저 영상이 공개됐다. (URL: https://tv.naver.com/v/43786066)

내년 1월 첫 방송을 앞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극본 윤경아 / 연출 이정섭 / 제작 몬스터유니온, 판타지오)는 상반된 두 인격을 가진 남자와 그 남자를 사랑한 여자, 풋풋한 사랑과 지독한 집착을 넘나드는 판타지 사극 로맨스로 동명의 인기 웹툰이 원작이다.

앞서 '환상연가'의 주연 배우인 박지훈(사조 현, 악희 역)과 홍예지(연월, 계라 역) 그리고 황희(사조 융 역), 지우(금화 역)의 스틸컷이 순차적으로 공개돼 시선을 모은 가운데 4일(오늘)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의 탄생을 알리는 1차 티저 영상이 처음으로 공개돼 예비 시청자들의 환호를 부르고 있다.

공개된 30초가량의 티저 영상에는 인물들의 서사가 담겨 있다. 태자 '사조 현'과 '악희'로 1인 2역에 도전하는 박지훈과 몰락한 왕조의 왕손 '연월'로 분한 홍예지의 케미스트리가 본격적으로 드러나며 기대감을 높였다.

특히 "너를 잠시나마 마음에 두었다"라고 말하는 '사조 현' 혹은 '악희', 그리고 "만나서는 안 되는 인연이었던 것이지요"라고 응답하는 '연월'의 모습이 대비되면서 두 사람의 엇갈린 관계를 짐작케 한다.

게다가 하나의 몸을 두고 치열하게 대립하는 '사조 현'과 '악희'의 갈등이 티저 영상을 통해 시각화되면서 흥미를 자극시킨다. 사조 현의 몸에서 악희의 영혼이 나오는가 하면 쇠사슬에 묶인 사조 현을 바라보며 크게 비웃는 악희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소름을 유발한다. 상반된 인격의 소유자로서 한 여자를 차지하기 위해 처절한 내적 전쟁을 선보일 박지훈의 열연이 주목된다.

한 편의 영화 같은 강렬한 영상미가 압도적인 몰입감을 선사하며, 두 인격을 가진 태자 박지훈과 피할 수 없는 선택의 기로에 서게 된 후궁 홍예지의 파란만장하고도 애틋한 삼각관계는 어떤 모습일지 두 사람의 운명에 폭발적인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윤경아 작가와 이정섭 감독이 의기투합한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는 박지훈, 홍예지, 황희, 지우 등 청춘 배우들과 함께 '믿고 보는' 명품 배우들이 대거 등장, 극을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갈 예정이다.

한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환상연가'는 '혼례대첩' 후속으로 내년 1월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stardailynews.co.kr

<저작권자 Copyright ⓒ 스타데일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