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7 (화)

김나영, "맛있어서 놀랐다" 게살이 막 느껴져…'장인' 볶음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방송인 김나영이 특별한 게살 볶음밥을 소개했다.

스포츠월드

사진=유튜브 ‘김나영의 nofilterTV’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3일 유튜브 ‘김나영의 nofilterTV’에는 ‘아 기다리고 기다리던 나영이네 브이로그’라는 제목의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 속 김나영은 “제 지인분께서 꽃게를 이렇게 많이 보내 주셨어요”라며 이날의 요리 재료인 꽃게를 소개했다. 그는 “주말에 먹었는데 이만큼이나 남았습니다. 근데 제가 게살 볶음밥을 처음으로 만들어 봤거든요”라며 “근데 깜짝 놀랐어. 너무 잘해서”라고 스스로를 게살 볶음밥 장인이라고 소개했다.

이어 요리를 진행하며 그는 “먼저 게 장을 다 발라냅니다”라고 설명했다. 김나영은 “게 철이라고. 몰랐는데 여기에 게살이 많더라고요. 너무 어머니 같죠”라고 전했다. 그는 “진짜 찐 사랑 아닌가요? 이거 해주는 거. 이건 진짜 보통 정성이 아니면 할 수 없어”라고 스스로 감탄했다. 그 결과 만들어진 게살 볶음밥을 맛본 스태프는 게살이 막 느껴진다고 감탄을 금치 못했다.

한편, 김나영은 가수 겸 화가 마이큐와 공개 열애를 하고 있다.

정다연 온라인 기자

정다연 온라인 기자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