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65세 이상 고령자 56% "계속 일하고 싶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65세에서 79세 사이 고령자 가운데 절반 이상은 계속 일하고 싶어 하고, 5명 중 1명은 실제로 구직에 나섰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고용정보원은 지난 5월 통계청 경제활동인구조사를 분석한 결과 65세에서 79세 사이 고령자의 55.7%가 계속 근로를 희망하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생활비나 돈이 필요하기 때문이라고 응답한 경우는 52.2%, 일하는 즐거움 때문이라고 응답한 경우는 38% 수준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