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싱글맘' 한그루, 42kg 다이어트 성공 "4년간 안 빠진 뱃살, 복근으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김유진 기자) 한그루가 운동에 열중하고 있는 일상을 전했다.

1일 한그루의 유튜브 채널 '한그루 TV'에는 '#4 건강한_그루 (운동복 추천)'이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한그루는 "오늘 운동하러 나오면서 조금 기분이 찝찝하긴 했다. 운동은 너무 하고 싶긴 한데, 주말에 빨래가 너무 많았다. 집이 엉망진창이다. 아이들 등원 시키면서 집이 전쟁 상태가 됐다"고 하소연했다.

또 자신의 운동 가방을 소개하며 "항상 들고 다니고 있다. 마스크팩, 제가 좋아하는 빗도 있다. 이 가방만 있으면 어디서든 운동과 샤워, 화장할 준비가 다 된다"며 웃었다.

이후 한그루는 헬스장에 도착해 PT를 시작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그루는 PT에 열중하고 있는 모습과 함께 '출산 후 4년간 빠지지 않던 나의 배를 복근으로 만들어 준 강남에서 제일 가는 PT 선생님'이라는 자막을 덧붙이며 운동을 향한 열정을 보였다.

이어 한그루는 플라잉 요가와 수영까지 이어가며 운동하는 일상을 마무리했다. 또 집으로 돌아온 뒤에는 자신이 즐겨 입는 운동복을 소개하며 누리꾼들과 정보를 공유했다.

한그루는 2015년 결혼 후 지난 해 9월 이혼 소식을 전했다. 이후 SNS 등을 통해 싱글맘으로 쌍둥이 남매를 키우고 있는 일상을 누리꾼과 공유하고 있다.

또 출산 후 60kg까지 체중이 증가하고 산후우울증까지 겪었지만 운동 등을 통해 건강을 회복했다는 근황도 함께 알린 바 있다.

사진 = 유튜브 '한그루 TV' 방송화면

김유진 기자 slowlife@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