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2 (월)

고려의 비밀무기 ’검차‘ 등장…‘고려 거란 전쟁’ 7회, 최고 시청률 기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고려 거란 전쟁’ 7회 갈무리 (사진=KBS)


[이데일리 김명상 기자] ‘고려 거란 전쟁’의 강조가 한순간의 방심으로 거란군에게 생포되며 안방극장을 충격에 빠뜨렸다.

지난 2일 방송된 KBS 2TV 대하드라마 ‘고려 거란 전쟁’ 7회 시청률은 8.4%(닐슨코리아 제공, 전국 기준)로 동시간대 방송된 주말 드라마 중 1위를 차지하며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특히 삼수채 전투에서 소배압이 철갑기병들에게 퇴각을 명하는 장면은 순간 최고 시청률 9.2%(전국 기준)까지 치솟았다.

7회에서 고려의 비밀무기 검차의 모습이 드러나면서 스릴을 안겼다.

소배압은 예상치 못한 고려의 검차 진법에 기병들이 속수무책으로 무너지자 황급히 퇴각을 결정했다.

흥화진과 삼수채에서 승전보를 올렸다는 전령을 받은 현종은 궁궐 앞에 모인 백성들에게 고려군이 거란군을 물리쳤다고 직접 밝히며 백성들을 안심시켰다.

같은 시각, 야율분노와 아율적로는 고려의 검차진 후방을 기습적으로 공격한다. 다급히 지휘소를 찾은 장연우는 강조에게 거란의 내습을 알렸지만 강조는 대군이 올 만한 길목은 막았다고 자만하며 장연우에게 거란군을 제압하라고 명했다.

거란군은 군막 앞에 있던 군사들이 자리를 비운 사이, 군사들과 함께 강조와 이현운이 있는 지휘소 군막으로 들이닥쳤다. 한순간의 방심으로 거란군에게 붙잡힌 강조가 결박된 채 몸부림치는 엔딩은 안방극장을 충격에 빠트렸다.

KBS 2TV 대하드라마 ‘고려 거란 전쟁’ 8회는 3일 밤 9시 25분 방송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