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KT 알포드, NC 마틴 '재계약 불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올 시즌 프로야구에서 준수한 활약을 펼쳤던 외국인 타자들이죠, KT 알포드와 NC 마틴 선수가 재계약 대상에서 제외돼 팀을 떠나게 됐습니다.

KT는 두 시즌 동안 함께 했던 외국인 타자 알포드를 지난주 KBO에 제출한 보류 선수 명단에서 제외했습니다.

재계약을 하지 않고 다른 팀에 뛰는 것도 허락한다는 뜻입니다.

알포드는 2년 동안 타율 2할 8푼 8리에 29홈런, 22도루, 120타점을 기록하며 중심타선에서 활약했지만 수비에서 허점을 보였고, 특히 이번 포스트시즌에서 극심한 부진을 보인 끝에 KT와 동행을 마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