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2 (토)

하마스 "이스라엘 공습에 10개월 아기 인질 숨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하마스 "이스라엘 공습에 10개월 아기 인질 숨져"

가자지구로 끌려간 240여 명의 인질 가운데 최연소로 알려진 생후 10개월 아기가 이스라엘군의 폭격에 사망했다는 하마스 측의 주장이 나왔습니다.

현지시간 29일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하마스 군사 조직은 "생후 10개월 된 크피르 비바스와 네 살 난 형제, 어머니가 이스라엘의 공습으로 사망했다"고 밝혔습니다.

어린이를 우선 석방한다는 휴전 합의가 있었지만, 크피르는 마지막 남은 9명의 아동 인질 석방 명단에 포함되지 않았습니다.

이스라엘군은 크피르 일가족이 사망했다는 하마스 측의 주장을 확인하고 있습니다.

홍석준 기자 (joone@yna.co.kr)

#하마스 #이스라엘 #인질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