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장동민 “포커 우승, 누적 상금 1억 5천만원..홀덤 국가대표 목표” (‘라스’)[Oh!쎈 포인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박하영 기자] ‘라디오스타’ 장동민이 포커 플레이어로서 활동한 지 1년 만에 우승했다고 밝혔다.

29일 방송된 MBC 예능 ‘라디오스타’에서는 ‘니가 왜 거기서 나와’ 특집으로 장동민, 박재정, 정용화, 권은비가 출연한 가운데 장동민이 여러 사업을 하고 있다고 공개했다.

이날 장동민은 “포커를 시작한 지 이제 1년 정도 밖에 안 됐다. 저도 관심을 많이 갖고 있다. 올 여름 WSOP에 참가했고, 아시아 포커 챔피언십 우승도 했다”라고 밝혔다. 김구라는 상금은 얼마 정도 되냐고 물었고, 장동민은 “한 번에 5,000만 원 정도 된다. 약 1년 됐는데 누적은 약 1억 5,000만 원 정도”라고 말해 놀라움을 안겼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러자 유세윤은 “홍진호 씨가 얼마 전에 나와서 장동민 씨는 작은 물에서 노는 거고 하던데”라고 물었고, 김구라 또한 홍진호와 비교했다. 이에 장동민은 “개가 그런 인성이 좀 부족한 것 같다”라고 장난을 치면서도 “저도 다른 일은 안하고 전업으로 한다면 더 잘할 자신이 있다”라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특히 장동민은 “근데 홀덤은 수학적 계산도 빨라야 되지만 심리 분석도 잘해야 되고 어느정도 깡도 있어야 된다. 가장 중요한 게 참을성인 것 같다. 최근에 심리 검사를 했는데 전 세계 상위 1% 인내력 소유 진단이 나왔다. 2028년 LA 올림픽에 홀덤이 시범 종목으로 채택될 확률이 높아서 그때 국가대표로 나가는 것이 목표”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mint1023/@osen.co.kr

[사진] ‘라디오스타’ 방송화면 캡처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