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2 (토)

'불법 촬영 혐의' 황의조, 2경기 연속 득점에도 웃지 못한 이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불법 촬영 혐의로 국가대표를 잠정 박탈당한 황의조가 리그에서 뛰는 것도 불투명해졌습니다.

오늘(29일) 선발 출전한 황의조는 전반 12분, 중거리 슈팅으로 골을 넣었습니다.

하지만 3분 뒤, 햄스트링 부상을 호소하며 교체 아웃됐고 팀도 역전골을 허용하면서 패하고 말았습니다.

노리치 시티는 대표팀에서 제외된 걸 알면서도 경기에 기용했는데, 이번 부상으로 황의조는 리그에서도 당분간 뛸 수 없을 거라는 전망이 나옵니다.

이수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