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이슈 스타와의 인터뷰

[TMA 인터뷰] 아이브 "원동력? 당연히 다이브…앞으로도 힘낼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023 더팩트 뮤직 어워즈' 2관왕 차지
컴백 준비+월드 투어로 바쁜 나날
지치는 것도 잠시 에너지 가득


더팩트

그룹 아이브가 지난 10월 10일 '2023 더팩트 뮤직 어워즈'에서 2관왕에 오른 뒤 <더팩트>와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배정한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팩트ㅣ김샛별 기자] 그룹 아이브는 2023년 가장 바쁜 나날을 보낸 아이돌 중 한 팀이다. 연이은 컴백과 월드투어 준비까지 쉼 없이 달려왔다. 그러나 여전히 지치지 않고 다이브(팬덤명)를 보며 더욱 힘내보겠다고 굳은 의지를 다지는 아이브다.

아이브가 지난달 10일 인천 남동체육관에서 열린 '2023 더팩트 뮤직 어워즈(THE FACT MUSIC AWARDS, TMA)'에서 올 한해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아티스트에게 주어지는 '올해의 아티스트'와 선정된 팀들 중 뛰어난 퍼포먼스와 무대로 관객을 사로잡은 아티스트가 받을 수 있는 '월드 베스트 퍼포머' 부문에서 트로피를 거머쥐었다.

지난해 '2022 더팩트 뮤직 어워즈'에서 2관왕에 올랐던 아이브가 1년 만에 '2023 더팩트 뮤직 어워즈'에서도 2관왕의 영광을 차지했다. 무대를 마치고 <더팩트>와 만난 아이브는 한층 더 성숙해진 모습으로 뜻깊은 소감을 전하며 수상의 기쁨을 멤버 및 팬들과 함께 나눠 의미를 더했다.

가을은 "오늘 상을 두 개나 수상하게 됐는데 다이브에게 너무 감사하다고 말씀드리고 싶다. 저희가 곧 신곡 신곡 'Baddie(배디)'로 컴백하는데, 이렇게 '더팩트 뮤직 어워즈'와 함께할 수 있어 더욱 영광이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더팩트

그룹 아이브가 '2023 더팩트 뮤직 어워즈' 무대를 마치고 진행한 인터뷰에서 자신들의 '열일' 원동력을 밝혔다. /임영무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올 한 해 각종 기록을 새롭게 쓰며 바쁜 나날을 보낸 아이브다. 지난 4월 발매한 정규 1집 'I've IVE(아이해브 아이브)'가 누적 판매량 160만 장을 돌파하며 자체 최고 기록을 세웠다. 또한 더블 타이틀곡 'Kitsch(키치)'와 'I AM(아이 엠)'이 주요 음원 사이트 퍼펙트 올킬에 달성했으며 음악방송에서만 통합 11관왕에 올랐다.

연말에도 아이브의 시간은 바쁘게 흘러갔다. 아이브는 '2023 더팩트 뮤직 어워즈'에 앞선 10월 7일 서울에서 데뷔 후 첫 월드투어 'SHOW WHAT I HAVE(쇼 왓 아이 해브)'를 진행했다. 이를 기점으로 전 세계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이후 13일 첫 번째 미니앨범 'I'VE MINE(아이브 마인)'을 발매해 또 다른 변신에 나서 팬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주말 첫 콘서트를 마치고 <더팩트>와 만난 아이브는 아직도 여운에 젖어 있었다. 장원영은 "저희도 다이브를 생각하면서 열심히 준비했던 무대였는데, 이렇게 무사히 다이브 여러분들 앞에서 무대를 꾸밀 수 있어서 너무 행복했다"고 돌이켰다.

더팩트

그룹 아이브가 '2023 더팩트 뮤직 어워즈'에 앞서 진행한 단독 콘서트 소감을 전했다. /이새롬·남용희·이동률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특히 당시 레이가 장문의 손편지를 준비해 팬들에게 감동을 안겼다. 소감을 직접 편지로 준비해 전한 이유가 있었을까. 레이는 "소감을 말할 때면 종종 내가 진심으로 생가하고 있는 것과 말로 내뱉는 것이 다르게 나올 때가 있어 아쉬운 마음이 컸다"며 "이번에는 내 진심을 잘 전달하고 싶어서 미리 준비해 봤다"고 밝혔다.

이에 안유진은 "(레이가) 대기실에서 열심히 쓰고 있는 모습을 봐서 준비하는 건 알고 있었다. 그런데도 무대에서 실제로 레이 목소리로 들으니까 감동적이었다. 저희도 눈물을 좀 흘렸다"고 전했다.

더팩트

'2023 더팩트 뮤직 어워즈(TMA)'가 지난달 10일 오후 인천 남동구 수산동 인천남동체육관에서 화려한 막을 올린 가운데 그룹 아이브가 인터뷰에 앞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배정한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처럼 데뷔 후부터 계속해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아이브다. 지칠 법도 할 텐데, 멤버들을 이토록 열심히 달리게 하는 원동력은 무엇일까. 리즈는 "아무래도 당연하게 다이브가 아닐까 싶다. 이 자리에 있는 저희를 있게 해준 것도 다이브이기 때문에 정말 감사드린다"고 애정을 전했다.

2023년이 얼마 남지 않은 가운데 아이브의 남은 한 해 계획과 내년 목표도 들을 수 있었다. 안유진은 "내년 월드투어를 앞두고 있다. 때문에 월드투어 준비도 열심히 하고 컴백 활동도 할 예정"이라며 "내년 저희 활동도 많이 기대해 줬으면 좋겠다"고 당부했다.

끝으로 아이브는 지금 이 순간에도 열심히 응원과 격려를 보내주고 있는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장원영은 "오늘 '2023 더팩트 뮤직 어워즈'에 와주신 다이브에게 너무 감사드린다. 이번 컴백으로 많이 만날 다이브를 생각하며 앞으로도 힘내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sstar1204@tf.co.kr
[연예부 | ssent@tf.co.kr]

발로 뛰는 더팩트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카카오톡: '더팩트제보' 검색
▶이메일: jebo@tf.co.kr
▶뉴스 홈페이지: http://talk.tf.co.kr/bbs/report/write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