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1 (금)

‘상위 1%’ 연예인, 1년에 얼마 벌까… 가수는 ‘46억’, 배우‧모델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톱클래스 연예인들의 ‘평균 연봉’이 공개됐다.

특히 소득 상위 1%에 드는 가수들이 2021년 기준 1인당 평균 46억원 정도를 번 것으로 분석돼 케이팝의 힘을 체감할 수 있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강준현 의원이 지난 30일 국세청으로부터 받은 ‘2017∼2021년 업종별 연예인 수입 금액 현황’에 따르면 2021년 소득을 신고한 가수 7720명의 연 소득은 모두 5156억 4500만원이었다. 1인당 평균 소득은 6679만원이었다.

이들 가운데 소득 상위 1%인 77명은 총 3555억 6600만원을 벌어 전체 가수 소득의 68.9%를 차지했다. 1인당 평균 소득은 46억 1774만원이었다.

스포츠월드

가수 상위 1%의 평균 소득은 2017년 31억 3436만원, 2018년 34억 4698만원, 2019년 22억 5607만원, 2020년 17억 6652만원 등이었다.

2021년 기준 배우의 경우 상위 1%(160명) 소득이 3829억3800만원으로 전체의 48.6%였다. 이들은 1인당 평균 22억 6590만원을 벌었다.

같은 해 기준으로 모델은 9536명이 총 1075억 6700만원을 벌었고 1인 평균 소득은 1128만원이었다. 모델 상위 1% 95명의 수입은 430억3900만원으로, 1인 평균 4억 5304만원을 벌었다.

정희원 기자 happy1@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