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2 (목)

BTS 정국→뉴진스, 빌보드 장기 흥행 이어간다 [이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탄소년단(BTS) 정국과 뉴진스(NewJeans)가 미국 빌보드 메인 차트에서 장기 흥행하면서 명실상부한 ‘글로벌 팝스타’임을 입증했다.

정국은 솔로 싱글 'Seven (feat. Latto)'으로 10주 연속 빌보드 '핫 100'에 이름을 올렸다. 지난 26일(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9월 30일 자)에 따르면, 'Seven'은 메인 송차트 '핫 100' 53위에 올랐다. 이 곡은 지난 7월 14일 발표 이후 '핫 100'에 1위(7월 29일 자)로 직행한 이래 10주 째 차트에 머무르고 있다. 'Seven'은 또 빌보드 '글로벌 (미국 제외)'과 '글로벌 200'에서도 각각 2위에 랭크돼 발매 두 달이 넘는 시점에도 변함없는 인기를 과시했다. 정국은 오는 29일 두 번째 솔로 싱글 '3D (feat. Jack Harlow)'를 발표하고 'Seven'에 이은 연타석 홈런을 노린다.

스포츠월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뉴진스(NewJeans)는 빌보드 음원 부문 주요 차트에서 여전히 굳건한 인기를 유지 중이다. 특히 미니 2집 ‘Get Up’은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42위에 오르면서, 첫 1위(8월 5일 자)로 진입 후 4세대 K-팝 걸그룹 최장 기간 차트인 기록을 세웠다.

또한 뉴진스는 ‘빌보드 200’뿐 아니라 ‘Get Up’은 앨범 부문 여러 세부 차트에서도 강세다. ‘Get Up’은 빌보드 ‘월드 앨범’에서 8주간 1위를 차지했고,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와 ‘톱 앨범 세일즈’에서 각각 8위와 9위에 자리했다.

정국을 비롯한 방탄소년단 멤버들도 선전했다. 뷔의 첫 솔로 앨범 'Layover'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 20위에 올랐고, '톱 앨범 세일즈'와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에서 각각 2위를 차지했다. 수록곡 'Love me again'은 '글로벌 (미국 제외)' 42위, '글로벌 200' 85위에 안착했다. 'Rainy Days'는 '글로벌 (미국 제외)' 76위, '글로벌 200' 149위에 자리했고, 'For Us'와 'Blue'는 '글로벌 (미국 제외)'에서 각각 141위, 189위에 올랐다. 제이홉의 솔로 앨범 'Jack In The Box'는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 26위, '톱 앨범 세일즈' 30위에 랭크됐다. 또한, 지민의 솔로 앨범 'FACE'의 타이틀곡 'Like Crazy'는 '글로벌 (미국제외)' 50위, '글로벌 200' 82위, 슈가가 활동명 어거스트 디(Agust D)로 발매한 솔로 앨범 'D-DAY'는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 89위를 차지했다.

현정민 기자 mine04@sportsworldi.com

현정민 기자 mine04@sportsworldi.com

ⓒ 스포츠월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