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준표, 이재명 구속 심사에 “이번에 결판내고 정상으로 돌아가자”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동아일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26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구속영장 실질심사와 관련해 “부디 이번에 결판내고 한국 정치는 정상으로 돌아갔으면 한다”고 밝혔다.

홍 시장은 이날 페이스북에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이 구속될 당시 우리 진영의 정치인들이나 지지 세력들이 뭉쳐서 반대하거나 집단으로 반대 의사표시를 한 적이 있었던가”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이재명 대표의 구속영장 실질심사를 두고 민주당 인사들이나 그 지지 세력들이 집단으로 항거하는 모습을 보고 참 부럽다는 생각을 지울 수 없다”고 전했다.

그는 “혐의 내용도 그 두 분보다 무겁기 그지없고, 두 전직 대통령 수사처럼 정치 수사가 아닌 범죄 수사임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똘똘 뭉쳐 이재명 대표를 호위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는 민주당 내 친명계 의원들과 지지자들이 이재명 대표 체포동의안에 가결표를 던진 의원들을 색출하기에 나선 데다 이 대표 영장 기각 탄원서를 제출하는 등의 모습을 비꼰 것으로 보인다.

홍 시장은 “진영논리인가, 뻔뻔함인가”며 “불가사의한 일들이 벌어지고 있다”고 꼬집었다.

조유경 동아닷컴 기자 polaris27@donga.com

ⓒ 동아일보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