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돈 봉투 의혹 윤관석-이성만 체포안 두고 복잡한 민주당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민주당 돈 봉투 사건으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윤관석, 이성만 두 의원의 체포동의안이 내일(30일) 국회 본회의에 보고됩니다. 김남국 의원의 가상화폐 논란까지 연이어 도덕성에 타격을 입은 민주당 입장에서는 체포동의안을 어떻게 처리해야 할지 속내가 복잡합니다.

장민성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윤석열 정부 들어 민주당 소속 또는 민주당 출신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은 노웅래 의원, 이재명 대표에 이어 윤관석, 이성만 의원이 3번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