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빅뱅 탑, 억만장자와 함께 '달 여행'간다…한국 민간인 최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 클릭> 마지막 검색어는 빅뱅 탑 '달 여행'입니다.

그룹 빅뱅의 탑이 한국 민간인 최초로 우주선을 타고 달 여행을 하게 될 전망입니다.


일본 온라인 쇼핑몰 조조타운 창업자인 억만장자 마에자와가 자신과 함께 달 주변을 도는 우주여행을 할 8명을 발표했는데, 이 가운데 가수 탑이 포함된 겁니다.

다른 탑승자로는 미국의 DJ 스티브 아오키와 체코 안무가 예미 AD, 인도 배우 데브 소시 등 모두 문화예술인입니다.

탑은 "대한민국 최초로 달에 가서 조국을 대표한다는 것에 자부심과 책임감을 느낀다며 새로운 자극과 깨달음을 얻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내년에 일론 머스크의 민간 우주기업인 스페이스X가 개발 중인 스타십 우주선을 타고 6일 동안 달 주변을 돌고 지구로 귀환하는 우주여행을 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