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부 "국적 · 신분 위장 북한 IT 인력 고용 유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정부가 국내 기업들에 국적과 신분을 위장한 북한 IT 인력을 고용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이고 신원 확인을 강화해 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외교부와 국정원 등 정부 부처들이 합동으로 구인·구직 플랫폼의 본인인증 절차 등을 점검한 결과, 북한 IT 인력들이 신분을 위조해 우리 기업들의 IT 일감을 수주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판단했습니다.

정부는 북한 IT 인력을 대상으로 일감을 발주하고 비용을 지불하는 행위는 남북교류협력법 등 관련 국내법이나 유엔 안보리 대북 제재 결의에 저촉될 소지도 있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