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7일 친윤 모임 출범…한동훈 차출론도 '솔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국민의힘 안에서 윤석열 대통령과 가깝다고 하는 의원들이 주도하는 모임이 내일(7일) 출범합니다. 여당 의원 가운데 절반 이상이 참여할 것으로 보입니다. 새 지도부를 뽑는 전당대회가 약 석 달 정도 남은 시기라서 이 모임에 관심이 더 집중되고 있는데, 당 대표 선거에 한동훈 법무장관이 나와야 한다는 이야기도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엄민재 기자 리포트 먼저 보시고 이야기 이어가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