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마에다 선제골' 일본, 이변 연출 중…크로아티아에 1-0(전반 종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터풋볼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터풋볼] 박지원 기자= 일본이 원하던 전반 결과를 얻었다.

일본은 6일 오전 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와크라에 위치한 알자누브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16강에서 크로아티아와 전반을 종료했다.

일본은 3-4-2-1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마에다, 카마다, 도안, 나가토모, 모리타, 엔도, 이토, 타니구치, 요시다, 토미야스, 곤다가 출격했다.

크로아티아는 4-3-3 포메이션을 내세웠다. 페리시치, 페트코비치, 크라마리치, 코바치치, 브로조비치, 모드리치, 바리시치, 그바르디올, 로브렌, 유라노비치, 리바코비치가 출전했다.

의외로 일본이 우세한 흐름을 가져갔다. 크로아티아가 계속해서 패스 미스를 범하면서 일본에 역습 기회가 여럿 주어졌다. 양쪽 윙백인 나가토모, 이토가 적극적인 오버래핑 후 크로스를 통해 크로아티아 골문을 위협했다.

그러다가 일본이 선제골을 터뜨렸다. 전반 43분 코너킥을 짧게 처리한 후, 도안이 날카로운 크로스를 올렸다. 문전에서 요시다가 발로 건드리면서 옆으로 흘렀고, 이를 마에다가 가볍게 밀어 넣었다.

전반 점유율은 일본이 37%, 경합 11%, 크로아티아 52%였다. 슈팅은 서로 3회로 동일했으며, 유효 슈팅 1개씩 기록했다.

Copyright ⓒ 인터풋볼.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