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슈룹’ 서이숙, 김혜수에 강찬희 살려달라고 부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사진 l tvN 방송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이숙이 김혜수에게 강찬희를 살려달라고 부탁했다.

4일 방송된 tvN ‘슈룹’에서 대신들은 이호(최원영)에게 의성군(강찬희)을 비롯해 역모에 가담한 자들을 참형에 처하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폐비 윤씨(서이숙)는 중전(김혜수)을 만나 과거 자신의 청을 들어달라고 했던 것을 짚었다. 그러면서 이익현(김재범)의 소생인 의성군을 살려달라고 부탁, “그것이 제 청”이라고 말했다.

대비(김해숙)는 이호를 찾아가 의성군을 죽이라고 말했다. 이호는 “제가 처음으로 품에 안은 자식”이라고 했지만, 대비는 “이익현의 핏줄”이라고 말했다. 대비에게 팽팽하게 맞선 이호는 “더는 제 용상에 피를 묻히지 않을 것”이라고 강경하게 나아갔다.

[유은영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