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월드컵] 브라질 치치 감독 "한국, 내일 연구할 것…평가전과 달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카메룬전 패배 '예방주사' 삼은 브라질, 한국전 총력전 예고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한국의 16강 상대인 브라질 축구대표팀의 치치(61) 감독은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 카메룬전에서 교훈을 얻었다며 한국전에 방심하지 않겠다는 뜻을 분명하게 밝혔다.

치치 감독은 3일(한국시간) 카타르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메룬과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G조 3차전에서 0-1로 패한 뒤 "이번 대회에서 한국은 포르투갈, 사우디아라비아는 아르헨티나, 튀니지는 프랑스, 카메룬은 우리를 꺾었다"며 "이 같은 결과는 많은 것을 말해준다. 다음 경기에선 조심할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