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북한의 올해 인기 패딩은?…김정은 딸 '김주애 패션' 유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 클릭> 두 번째 검색어는 북한 '김주애 패션' 유행입니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오늘(1일) 흰색과 분홍색 등 다양한 색의 패딩을 입고 거리를 걷는 북한 여성들의 옷차림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이 모습은 최근 북한에서 대외적으로 처음 공개된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둘째 딸 김주애의 패션과 흡사한 모습입니다.


앞서 김 위원장은 지난달 18일,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 화성-17형 시험발사를 현지 지도하는 자리에 둘째 딸을 데리고 나타났는데, 당시 김주애는 흰색 패딩을 입었습니다.

한때 북한 상류층 여성 사이에서 퍼스트레이디 리설주 여사의 패션이 유행한 것과 비슷한 맥락입니다.


노동신문은 이날 패딩 입은 여성들의 사진과 함께 "시대적 미감과 계절적 특성에 맞게 옷차림을 아름답게 하기 위해 적극 노력할 때 우리 생활에는 풍만한 정서와 생기가 넘쳐흐를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