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김현중 "두 달 전 득남...14세 때 만난 첫사랑과 결혼"(뜨겁게 안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YTN


그룹 SS501 출신 가수 겸 탤런트 김현중 씨가 근황을 전한다.

오는 28일 오후 10시40분 방송하는 MBN '뜨겁게 안녕'에는 김현중 씨가 네 번째 게스트로 등장한다.

기타를 들고 출연한 김현중 씨는 7년 만에 재회한 은지원 씨에게 "형 오랜만이에요"라고 인사를 건넸다. 이어 "올해 결혼을 했고, 아내가 두 달 전에 출산해 아빠가 됐다"면서 새 가족에 대해 이야기했다.

아내가 첫사랑이라고 전한 그는 "14세에 처음 만났고, 고등학교 2학년 때부터 만남과 헤어짐을 반복한 사이"라고 입을 연 뒤 "둘의 생일이 같아 주민등록번호 앞자리까지 똑같다'며 '운명론'을 펼쳤다.

그러면서 결혼에 골인하기까지의 과정을 밝히며 "가정을 잘 유지하는 게 아내에게 보답하는 방법"이라고 전했다.

더불어 김현중 씨는 두 달 전 태어난 아들에 대해 "처음에는 모든 게 무서웠는데, 이제는 기저귀도 잘 갈고 목욕도 잘 시킨다"며 '아들 바보'임을 인증했다. 그는 "아이가 처음 태어났을 때 너무 충격을 받았다"면서 그 이유도 함께 고백하자, 아이 둘 아빠인 황제성 씨는 김현중 씨의 이야기에 박장대소하며 격하게 공감했다.

제작진은 "김현중이 그동안 자신에게 있었던 사건들을 비롯해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존재라는 가족에 대한 이야기까지 허심탄회하게 밝혀, 오랜 시간 알고 지냈던 형 은지원에게 '철들었다'는 칭찬을 듣는다"며 "은지원의 격한 부러움을 자아낸 김현중의 현재 삶과, 깜짝 놀랄 요리 실력을 기대해 달라"고 했다.

[사진=MBN]

YTN star 공영주 (gj920@ytn.co.kr)

* YTN star에서는 연예인 및 연예계 종사자들과 관련된 제보를 받습니다.
ytnstar@ytn.co.kr로 언제든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c) YT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한민국 24시간 뉴스채널 [YTN LIVE] 보기 〉
뉴스 속 생생한 현장 스케치 [뉴스케치] 보기 〉
팩트 체크 연예 특종이 궁금하다면 [YTN 스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