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경찰, '제2 n번방' 가담자 12명 압수수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찰, '제2 n번방' 가담자 12명 압수수색

경찰이 '제2의 n번방'으로 불리는 텔레그램 대화방 참가자 12명의 거주지 등을 압수수색했습니다.

서울경찰청 사이버범죄수사대는 최근 미성년자 성 착취물을 시청하고 소지한 혐의를 받는 주요 가담자들을 특정하고, 거주지 등을 압수수색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이들의 휴대전화와 컴퓨터 등을 확보해 대화방 접속 경위 등을 분석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지난 8월 말 전담수사팀을 꾸리고 관련자 2명을 구속하는 등 수사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제2n번방 #엘 #서울경찰청_사이버범죄수사대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