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문체부, 윤 대통령 풍자만화 논란에 "만화영상진흥원 경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문체부, 윤 대통령 풍자만화 논란에 "만화영상진흥원 경고"

문화체육관광부는 윤석열 대통령을 풍자한 만화 작품이 부천국제만화축제에서 전시돼 논란이 인 것과 관련해 엄중 경고한다고 밝혔습니다.

문체부는 설명자료를 내고 "만화영상진흥원이 중고교생들을 대상으로 연 공모전에서 정치적인 주제를 노골적으로 다룬 작품을 선정한 것은 행사 취지에 지극히 어긋난다"고 밝혔습니다.

지난달 30일 열린 부천국제만화축제에서 금상을 수상한 '윤석열차'는 윤 대통령의 얼굴이 담긴 열차에 김건희 여사와 칼 든 검사들이 탑승한 모습 등을 담아 논란이 일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부 #윤대통령 #풍자만화 #부천국제만화축제 #만화영상진흥원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